인천에서 “스마트 물 관리” 도입을 위한 토론회 개최된다.

가 -가 +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기사입력 2019-07-23 [08:20]

    인천 스마트워터시티조성을위한토론회

[정필]김동철 국회의원과 바른미래당 인천광역시당 주관, 바른미래당 주최로 오는 24일 오후2시에 인천문화예술회관 국제회의실에서 “인천 ‘스마트워터시티’ 조성을 위한 긴급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지난 7월 7일 인천 서구의 3개 학교 수돗물에서 발암물질인 총트리할로메탄가 기준치 이상 검출되었으나, 정확한 원인 규명이나 대안 없이 저수조 청소만으로 안일하게 대처하는 환경부와 인천시에 경종을 울리고, 수돗물 내 소독부산물을 ‘인식가능하고 안정적으로 저감할 수 있는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긴급하게 토론회를 개최하게 됐다.

이번 토론회에서 김성한 수자원공사 기술위원이 “이제 ‘스마트 물 관리’는 시대적 요구이다”라는 주제로 발표할 예정이며, 토론회 좌장은 장석환 한국스마트워터그리드학회 부회장 이 맡아 진행할 예정이다.

토론자로는 인천시에서는 시현정 스마트도시담당관, 인천시의회로는 제6대 7대 시의원을 역임한 이한구 전, 인천시의원, 시민사회에서는 김송원 인천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사무처장, 주민대표는 김수진 서구 당하KCC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회장, 김요한 영종국제도시총연합회 자문위원과 천승현 바른미래당 인천시당 정책실장이 참여한다.
류다인 정치전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