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승재 서울시의원, 임시회 일정으로 풍납토성 방문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 재생사업에 접목시키는 것이 성공의 지름길

가 -가 +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19-09-03 [13:53]

    노승재 서울시의원, 임시회 일정으로 풍납토성 방문

[정필=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서울시의회 노승재 의원은 지난달 30일 제289회 서울시의회 임시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일정으로 송파구 풍납동을 방문하여 풍납토성 복원사업 현황 보고와 현장투어 일정을 소화했다.

이날 방문에는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을 포함한 위원들이 참석하여 서울시, 송파구 담당부서로부터 사업 현황을 보고 받고,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현장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노승재 의원은 서울시의회 송파구 지역구 의원이자,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부위원장으로서 문화재청의 풍납토성 복원정비 사업으로 인해 지난 수십 년간 피해를 받아온 주민들의 주거복지와 재산권 행사를 보장하기 위해 앞장서 왔다.

특히 풍납토성을 복원하기 위해 가장 우선시 할 것은 주민들에 대한 대책이라 보고, 서울시가 조속히 향후 로드맵을 마련하여 주민들을 설득하고 동의를 구하도록 요청한 바 있다.

4월에는 송파구 풍납토성 일대가 중심시가지형 도시재생지역 후보지로 선정되었고, 현재 송파구에서 주민추진위원들을 선임하고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마련하고 있다.

노 의원은 오랜 기간 문화재 보존사업으로 인해 낙후지역이 되어 버린 풍납동이 문화재와 주민이 공존할 수 있는 지역으로 거듭나게 할 방안이 마련되도록 서울시의 적극적인 역할을 촉구했다.

현장 답사를 마친 후, 노 의원은 “주민들은 지금이 풍납동을 발전시킬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 여기고 있다”며, “풍납동 주변에 있는 롯데타워, 석촌호수, 올림픽공원 등과 연계하여 문화재적 특성을 살려 도시재생에 성공한다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 믿는다”고 향후 비전을 제시했다.

끝으로 노 의원은 “가장 중요한 것은 주민들과의 거버넌스를 구축하는 것이라 생각하며,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여 재생사업에 접목시키는 것이 성공의 지름길이다”라며, “주민들의 고충사항을 서울시와 문화재청, 송파구와 협조하여 하나하나 풀어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