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현정 부위원장,‘서울시 시민영양 기본 조례안’제정

본 조례를 통해 ‘영양기본권’이 서울시민의 사회적 기본권으로 인식될 것

가 -가 +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19-09-04 [16:06]

    서울시의회

[정필=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오현정 부위원장이 대표 발의한‘서울특별시 시민영양 기본 조례안’이 지난 3일에 열린 제289회 임시회 보건복지위원회 2차 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제정안의 주요 내용은 서울시민의 영양기본권 규정, 영양기본권 정책을 수립하도록 시장 책무 규정, 시민영양정책위원회 설치 및 운영, 영양정책대상과 그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오현정 부위원장은 “서울시가 체계적으로 영양 정책을 수립·시행하여 시민의 건강 증진을 도모하고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조례를 제정했다”고 이유를 밝히며 “‘영양 기본권’은 차별 없이 균형 있고 안전하게 영양을 섭취할 수 있는 권리이며, 모든 시민이 건강하고 풍성한 삶을 사는데 필요한 조건 중 하나이다”고 강조했다.

오 의원은 지난 6월 ‘서울형 어르신 영양케어서비스 개선 토론회’의 좌장을 맡으며 영양 개선은 기대수명을 넘어 건강수명을 연장을 위한 필수적인 정책이며 건강 증진의 선순환이 될 수 있어 입법 개발에 고민하겠다고 밝힌 적 있다.

끝으로 오현정 부위원장은 “본 조례를 통해 영양취약계층, 1인 가구를 위한 영양관리사업 등이 수행되어 많은 시민이 전 생애에 걸친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하며 “일부 선진국에서 먹거리 보장은 먹거리 기본권을 정책화하는 사회보장의 한 영역으로 여겨 공공의 차원에서 해결해야 할 문제로 인식하기 때문에 서울시 또한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