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국회의원, 2019 대입 교사추천서 유사도 50%이상 1239명

가 -가 +

김정훈 교육전문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19-09-29 [21:03]

 

[정필] 김병욱 국회의원이 한국대학교육협의회로부터 제출받은 교사추천서 유사도검색시스템 운영결과에 따르면 2019학년도 교사추천서 유사도율 20%이상 50%미만인 B수준은 4461, 유사도율 50%이상인 C수준은 1239명이다.

 

최근 3년간 교사추천서 유사도검색시스템 운영결과를 살펴보면 2017학년도 B수준(유사도율 20%~50% 미만)4563, C수준(유사도율 50% 이상)1171명으로 모두 5734명였으며, 2018학년도는 B수준 4477, C수준 1127명으로 5604, 2019학년도는 B수준 4461, C수준 1239명으로 5700명으로 다소 증가하고 있다.

 

한국대학교육협의회가 마련한 학생부종합전형 지원서류 유사도 검증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유사도 검증 대상은 자기소개서 및 교사추천서 등 학생부종합전형에 제출되는 서류를 대상으로 하며 대학은 유사도 검증 결과를 반드시 평가에 반영하여야 하고 이를 엄정하게 처리해야 한다고 밝히고 있다.

 

김병욱 의원은 교사추천서 표절 문제는 이를 작성한 교사들의 잘못임에도 불구하고 학생들에게 불이익이 돌아가서는 안 된다라고 지적하며 교사추천서는 현재 고등학교 1학년이 입시를 치를 2022학년도부터 폐지되지만, 그 전까지는 그대로 활용이 되는 곳이 많기에 학생들이 억울한 일을 당하지 않도록 교사추천서 표절 문제에 대한 불이익을 이를 제출한 학생이 아닌 이를 작성한 학교나 교사가 책임지도록 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김정훈 교육전문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