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곳곳에 성탄분위기가 물씬

안양시만안구,‘착한 그늘막’에 크리스마스트리 장식해

가 -가 +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19-12-03 [10:14]

    안양역 광장

[정필=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여름철 무더위를 식혀주던 그늘막이 크리스마스트리로 변신했다.

안양시만안구가 착한그늘막에 성탄트리 장식을 입혀 이달부터 내년 2월까지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안양역 광장, 안양2동 국민은행앞, 안양4동 롯데시네마 건물 앞, 2001아울렛 사거리, 남부시장 입구 등 사람들의 왕래가 많은 5곳이다.

만안구는 이곳에 설치된 착한그늘막을 은하수와 별, 소나무 잎 모양이 조화를 이룬 LED조명의 크리스마스 트리를 장식하는 작업을 지난달 말 완료했다.

이종근 만안구청장은 연말연시 분위기를 조성하고 재활용으로 시민들의 호감도 사는 좋은 사례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