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관내 아파트 대상 위기가구 일제조사 집중 지원

가 -가 +

김연실 복지전문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1-17 [15:40]


[정필] 최근 생활고 비관으로 추정되는 일가족 사망사건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화성시 관내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를 일제 조사해 집중 지원하고자 화성시가 발 벗고 나서기로 했다
.

 

시는 이를 위해 오는 229일까지 관내 아파트 거주자 중 최근 1년간 3개월 이상 관리비 또는 임대료 체납세대(아파트관리비 체납자 정보제공 동의 아파트는 복지사각지대 발굴시스템으로 모니터랑 가능), 가스·수도·전기 사용량이 거의 없거나 검친 결과가 0인 세대, 일제조사 중 이웃주민 및 관리사무소 직원이 위기가구로 제보한 세대 등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 일제조사를 추진한다.

 

시는 이를 위해 관내 아파트 관리사무소의 정보 제공 협조를 얻어 읍면동 맞춤형복지팀, 희망더하기발굴단(명예사회복지공무원), 통리반장 등으로 조사단 구성하여 현장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조사에서 위기가정으로 확인되면 대상자별 상황에 맞춘 공적·민간자원 연계지원을 하게 되는데, 공적지원으로는 긴급복지(생활비, 의료비, 주거비 등 지원), 기초생활보장 등이며, 민간자원 연계를 통한 지원으로는 후원물품, 의료지원 등이다. 또한 통합사례관리를 통해 복합 문제를 가진 가구일 경우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해 지속적인 관리 및 지원을 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화성시 정승호 복지국장은 지역주민의 관심과 협조는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큰 힘이 된다라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이 있다면 해당 읍면동 맞춤형복지팀 또는 보건복지부 콜센터(129)로 제보 부탁한다라고 말했다

김연실 복지전문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