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캠페인

가 -가 +

이승현 보건전문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1-24 [09:39]

 

 

[정필] 안양시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가 중국여행객을 중심으로 확산되는 가운데 설 연휴 전날인 지난 23일 이를 예방하기 위한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날 캠페인은 보건소직원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중앙시장, 안양역, 범계역 등 설을 맞아 인파가 특히 붐비는 3개소 일대를 중심으로 진행됐다.

 

캠페인에서 직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증세와 예방수칙 등을 안내하는 유인물을 전달하며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호흡기를 통해 감염될 수 있는 만큼 행인들에게 마스크도 배부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마스크 착용, 옷소매로 가리고 기침하기, 비누를 이용해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 등이 중요하다고 보건소 관계자는 전했다.

 

특히 감염자 발생 지역 방문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가금류나 야생동물과의 접촉을 피할 것 그리고 발열, 호흡곤란, 기침 등의 증상이 있는 사람을 주의할 것 등을 당부했다.

 

신정원 만안구보건과장은 “해외여행 14일 이내 발열, 기침 등의 증상이 있을 경우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 및 보건소로 즉시 신고해 안내를 받은 후 의료기관에 방문해야 하며,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안양시는 지난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비해 비상대책본부를 꾸려 24시간 가동하는 등 발 빠르게 대처하고 있다.

이승현 보건전문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