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시민안전보험 보장범위 확대 추진

가 -가 +

홍주성 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2-27 [11:10]


광주시, 시민안전보험 보장범위 확대 추진


[정필=홍주성 기자 kspa@jeongpil.com] 광주시는 보장범위를 확대해 ‘2020년 시민안전보험’을 가입한다고 27일 밝혔다.

‘시민안전보험’은 광주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시민이라면 보험료 및 가입절차가 없이 누구나 자동으로 가입되며 보장항목에 해당하는 피해를 당했을 경우 최대 1천만원의 보험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3월 1일부터 적용되는 보장항목은 폭발, 화재, 붕괴, 산사태 대중교통이용 강도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치료비 자연재해 사망 등 8개 항목에서 가스사고 물놀이 사고사망 화상수술비 온열진단비 등 5개 항목이 추가돼 총 13개 항목으로 확대했다.

보험금 청구는 청구사유 발생 시 피해자 또는 법정상속인이 청구서 구비서류 등을 갖춰 보험사에 청구하면 된다.

신동헌 시장은 “혹시 모를 사고 발생 시 시민안전보험이 작은 위로와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불의의 사고를 당한 시민들이 시민안전보험 제도를 몰라 보상을 받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홍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홍주성 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