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코로나19 심각단계 격상에 따른 1회용품 사용 한시적 허용

가 -가 +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2-27 [11:48]


영광군청


[정필=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영광군은 코로나19 위기경보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지난 26일부터 관내 식품접객업소 매장 내 1회용품 사용을 한시적으로 허용하기로 결정했다.

한시적 허용기간은 코로나19의 위기경보단계가 ‘주의’로 하향 조정될 때까지이며 관내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 등이 해당된다.

허용 품목은 1회용 컵, 수저, 접시 및 젓가락 등이며 많은 고객의 이용에 따라 충분한 소독과 세척이 어렵거나, 고객의 직접적인 요구가 있는 경우에 한해 제공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한시적 허용을 통해 주민의 불안감을 덜어주고 소비 심리 위축으로 악화되는 지역경제의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