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헌율 익산시장,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안간힘

공무원 복지성 수당 6억원 선 지급 결정

가 -가 +

양건립 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2-27 [11:50]


익산시청


[정필=양건립 기자 kspa@jeongpil.com] 정헌율 익산시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12일부터 구내식당을 휴무한 데 이어 시청 공무원의 복지성 수당도 선 지급하기로 했다.

정시장의 특별 지시로 긴급히 직원들의 의견을 수렴을 거쳐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분 6억원을 지급하기로 결정하고 28일 3월분 1억 5천만원을 선 지급했다.

뿐만 아니라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소상공인, 중소기업 대출지원과 익산다이로움 카드 인센티브 적용기간 연장, 상반기 신속 집행등에 주력한다.

정헌율 익산시장은“우리시는 코로나19로 위축되는 소비 심리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이러한 정책을 추진하게 됐다”며 “익산시와 유관기관 등이 적극 동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양건립 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