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원 국회의원, 미래통합당 동두천·연천 당협위원장 재신임

가 -가 +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3-23 [20:00]

“동두천·연천의 발전과 도약을 위해 당협운영위원장으로서 역할 다할 것”

“초심 유지하며 3대가 행복한 연천·동두천을 만들기 위해 ‘더 악착같이’일하겠다”

 


[정필] 미래통합당 경기도 동두천시·연천군 당원협의회는 23일 김성원 국회의원 선거사무소에서 운영위원회 회의를 열어 동두천시·연천군 지역구 후보자로 선출된 김성원 국회의원을 동두천·연천 당협운영위원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동두천·연천 당원협의회는 이날 단수로 추천된 김 의원을 만장일치로 미래통합당 동두천·연천 당원협의회의 당협운영위원장으로 재신임했다.

 

김 의원은 20대 국회 4년간 국비와 특별교부금 총 8248억 원을 확보하며 복선전철, 동두천 국가산업단지, 국립연천현충원, 신천 악취, 국도 3호선 대체우회도로 등 동두천·연천의 숙원사업을 해결하며 지역발전의 초석을 쌓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정무적 감각과 정책·소통 능력을 높이 인정받아 당 대변인과 통일위원장, 조직부총장 등 주요 당직을 두루 역임하며 당의 변화와 쇄신, 통합과 혁신에 앞장서고 있으며 제20대 국회 의정활동 수상 31관왕을 달성하는 등 당과 언론, 시민단체로부터 대한민국을 이끌 차세대 정치인으로 주목받고 있다.

 

김 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동두천·연천, 연천·동두천의 경제발전과 튼튼한 안보정책 실천을 위해 당원 여러분과 함께 힘을 합쳐 더 악착같이 일하겠다.”라며 “미래통합당이 주민 여러분께 사랑받고 신뢰받는 대안정당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당협운영위원장으로서 주어진 역할을 다하며 주민들과 더욱 활발히 소통하고 협력하며 당원협의회를 운영해 나가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김 의원은 “4년간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초심을 유지하며 3대가 행복한 동두천·연천을 만들기 위해 지역의 ‘젊은 일꾼’답게 실력과 성과로, 지역발전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더 악착같이 일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당협위원장 선출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다른 후보자와의 형평성을 고려하여 공정한 경쟁 환경을 조성하고 경쟁력을 높이고자 지난 1월 9일 전국 253곳의 당협위원장이 일괄 사퇴한 이후 지역구 후보자를 확정하여 이뤄졌다.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