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미니단호박’ 새로운 농가 소득원으로 힘찬 출발

‘1읍면 1특화작물 육성사업’대표 작목, 수확 본격화

가 -가 +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5-28 [17:51]


무안군 ‘미니단호박’ 새로운 농가 소득원으로 힘찬 출발


[정필=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무안군이 새로운 소득 작목으로 육성하고 있는 미니단호박이 5월말부터 본격 수확된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난해 자체 시범재배를 통해 첫 출하됐던 무안산 미니단호박이 올해는 9농가, 1ha에서 일제히 수확작업에 들어간다.

기존 노지 단호박의 4분의 1크기인 미니단호박은 350g~400g정도 되며 시설하우스 폴리네트에 덩굴을 뻗어 공중에 열매가 달리는 방식으로 재배된다.

한 주당 7~10개까지 수확이 가능할 정도로 크기가 작지만 높은 당도와 표면 광택을 자랑하면서 최근 웰빙 간편식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고 특히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1인 가구 소비 트렌드와도 맞아 농가소득 향상에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할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미니단호박은 1동당 소득이 일반 노지 단호박 보다 다소 높은 500~600만원 수준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한 군은 미니단호박의 이 같은 소득을 예상하고 점진적으로 생산인프라를 확장해 2019년에 시설하우스 1ha, 2020년 0.5ha, 2021~2022년 3.5ha로 총 5ha, 100톤의 미니단호박을 생산해 10억 여 원의 소득을 목표로 집중 육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군 관계자는 “미니단호박이 지역의 새로운 소득 작목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라며 “미니단호박이 ‘1읍면 1특화작목 육성사업’에 대표작목으로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