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지속가능한 어업 위해 은어 치어 6만 5천 마리 방류

가 -가 +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5-28 [17:51]


보성군, 지속가능한 어업 위해 은어 치어 6만 5천 마리 방류


[정필=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보성군은 지난 27일 내수면 생태계 보전과 어업인 소득 증대를 위해 벌교읍 칠동천, 득량면 득량천 등 관내 하천에 토종어종인 은어 치어 6만5천 마리를 방류했다.

이번에 방류한 은어 치어는 평균 크기가 5cm 이상으로 국립수산과학원 질병검사를 통해 양호한 종자를 선별했고 자연환경 적응력이 높은 어종으로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보성군은 내·해수면 수산종자 보호와 증강을 위해 지난 20일에는 점농어 치어 10만 마리를 방류하는 등 지속적인 해양 자원 관리에 나서고 있다.

오는 6월부터는 뱀장어, 쏘가리, 자라 등 내수면 수산종자와 해수면 수산종자 30만 마리를 방류 계획을 가지고 있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방류를 통해 내수면 생태계의 회복과 풍부한 어족자원을 조성해 어업인 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해 나아갈 것”이며 “수산자원 보호에는 방류뿐만 아니라 어업인의 협조가 더욱 중요하니, 이번에 방류한 은어 치어 보호를 위해 방류 수면에 대한 일정기간 포획금지에 협조해 달라”고 밝혔다.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