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하루 앞당긴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 긴급 재개

9일부터 21일까지 휴일 없이 운영

가 -가 +

양건영 의학전문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8-08 [15:48]


[정필] 고양시는 관내 발생한 소규모교회 집단감염의 지역사회 확산을 조기차단하기 위해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9일부터 재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소규모교회 집단감염 확산이 빠르게 진행되는 양상을 띰에 따라 본래 10일부터 재개하기로 했던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를 하루 앞당겨 9일부터 운영하기로 했다.

 

또한, 직장인 시민의 편의를 위해 9일부터 21일까지 운영기간동안 주말과 휴일 없이 운영한다는 방침이다다시 문 여는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는 오전 10시부터 13시까지 운영하며, 의심증상이나 코로나19 감염에의 불안을 느끼는 시민 누구나 방문해 무료로 검사받을 수 있다.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는 지자체 최초로 지난 226일부터 420일 잠정중단하기까지 운영한 드라이브스루방식의 선별진료소다. 차를 탄 채로 접수문진처방등 검사과정을 한 번에 진행할 수 있는 간편한 방식의 선별진료소다.

양건영 의학전문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