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만안치매안심센터, ‘가가호호 방문 쉼터 서비스’ 운영

가 -가 +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8-14 [16:13]


안양시 만안치매안심센터, ‘가가호호 방문 쉼터 서비스’ 운영


[정필=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안양시 만안 치매안심센터는 오는 8월 18일부터 기존 쉼터를 이용하던 치매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다양한 인지재활 프로그램과 건강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가호호 방문 쉼터 서비스’를 운영한다.

‘가가호호 방문 쉼터 서비스’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대면프로그램이 중단되면서 발생한 치매환자의 사회적 고립과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주 2회 치매전문 인력인 작업치료사와 간호사가 방문해 진행하는 1:1 맞춤형 프로그램이다.

이 서비스는 어르신의 건강상태 및 상담, 대상자의 특성과 수준에 따라 인지건강프로그램과 치매예방체조로 구성되어 있으며 인지건강학습지, 컬러링북, 기억일기장으로 구성된 기억안심키트를 주 1회 제공하기도 한다.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코로나19에 대비해 사전에 어르신의 발열 및 호흡기증상 유무를 확인한 다음, 마스크 착용 및 손 소독 등 감염예방수칙을 준수해 각 가정을 방문할 예정이다.

어르신들께는 마스크와 손소독제로 구성된 안전꾸러미를 전달하면서 감염예방 교육도 병행한다.

서비스 이용에 동의한 어르신은 “집에 혼자 있는 시간이 길어 우울했는데 이렇게 찾아와 다양한 활동을 함께 하고 말벗도 해준다고 하니 지루했던 일상에 활력이 생길 것 같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신정원 만안구보건소장은 “코로나19로 쉼터프로그램이 중단되어 고립감과 우울감을 느끼는 치매환자의 증상이 악화되는 것을 방지하고 어르신의 돌봄 공백을 최소화 하겠다”고 전했다.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