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23일 공무원 800여 명 투입 1283개 종교시설 전수 점검

가 -가 +

이승현 보건전문기자 kspa@jeongpil.com
기사입력 2020-08-23 [18:53]

집합제한명령 어긴 교회 집합금지 등 강력 조치

비대면 예배 등 방역수칙 어긴 7~8개소 교회 집합금지명령 예정

 


[정필] 고양시는 최근 코로나
19 확산세가 엄중하다고 판단 23일 공무원 800여 명을 투입해 관내 종교시설 1283개소에 대한 집합제한 명령 이행 실태를 점검했다고 밝혔다.

 

시는 비대면 예배를 하지 않고 대면 예배를 강행한 7~8개소 종교시설에 대해 집합금지 명령을 내리고 확진자 발생 시 고발 및 구상권 청구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지난 18일 정세균 국무총리의 대국민 담화 및 중대본 방침에 따라 정부는 교회를 대상으로 비대면 예배 (법회, 미사는 제외)만을 허용하는 집합제한 명령을 발동했다.

 

이에 앞서 시에서는 88~23일까지 전체 종교시설을 대상으로 소모임 금지, 식사금지 등 방역수칙을 강화한 집합제한 명령을 하는 등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더욱 강력한 조치를 취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줄곧 두 자리 수를 유지하던 확진자가 어느덧 세 자리까지 폭발적으로 늘고 있는 심각한 상황이라며 , 내 가족, 내 이웃을 위해 이 고비를 넘길 수 있도록 종교시설에서도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승현 보건전문기자 kspa@jeongpil.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정필. All rights reserved.